댓글 78
1 2 3 4
회사에서 밥안조요?? 왜90끼로 나눔???? 회사에서 적어도 한끼 먹는다고 가정하면 70끼인데... 전 아침까지 먹으니 한달50끼임....
저 구내식당 없어서 맨날 사먹음... 저 혼자면 싼거 찾아 먹으러 다니겠는데 같이 다니다보면 비싼거 먹을때도 있어서..ㅠㅠ
사람마다 생활 패턴이 다른거니 뭐라 말하기에는.. -_-;
월세가 제일 에러네요. 친인척 다 손벌려보고 안되면 대출을 해서라도 일단 전세로 해야함. 저도 멍청하게.. 생각없이 월세 살았는데 나중에 계산해보니 약 5년간 갖다바친돈이 3천가량... 이 글을 쓰는 지금도 겁나 후회됨 바로 대출해서 전세로 갈아탐. 신용등급낮은데다가 억지로 끌어모아서 이율 겁나높은데도 이익.
전 이생각으로 전세 탓다가 전세금 때였습니다 ㅋㅋ 1년치 월세 400만원 아끼려고 전세계약했다가 아파트 잔금 날리고 시끕했었네요 ㅎㅎ
물론 깡통은 피해야죠.
그땐 기본적인 소양은 있었지만 여러사람이 있는 원룸쪽 패턴은 잘 몰라서 당했네요 ㅎ 아마도 많은 분들이 모르실껍니다 ㅎ 등기부 등본 때본다고 한들요 ㅎㅎ 당연 저도 공인중개사 수수료 주고 방을 구했고 변호사 불러서 전세권 설정하고 전입신고 했지만 막진 못했습니다.
혹시 마로 회원이세요? 아침에 본 마로 글하고 똑같은 글이^^ 저도 월세사는데 도저히 땡겨 올 곳이 없어서 월세 내고 살고 있습니다. ㅠㅠ
알뜰하게 사네요. 월이백벌면서 차끌고 다니는 사람들이 천지인데요 뭐.
돈을 얼마를 쓰던지 간에...잔고가 간당간당하면 문제있는거지;;
무난함. 40 일단 세이브하고 시작하니까. 근데 월세가 좀 쎄다. 같은 사이즈에 반지하면 10만원 정도는 아낄수 있긴한데. 간식 + 식비는 남자로 치면 유흥비로 치환될 수 있으니까 문제 없고.
일년모아서...저 하얀 가방하나 샀겠네... 결국 노답녀...
남 인생의 답을 님이 정하지 마세요. 저사람한테는 저게 답일 수 있으니까.
네... 저런 여자 만나서 사세요~! 행복하게^^
저 가방 비싼거에요? 짝퉁 샀을수도?
샤넬 입셍로랑 비싼겁니다 짝퉁은 아닐지도
샤넬 저정도 사이즈면 최소 500이상 합니다.
이런걸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라고 하죠.
그 동안 열심히 살아온 자신에게 주는 선물정도로 생각하면 안되는걸까요?
난 이분이 대체 얼마나 아끼면서 살길래 저런말을 할가 궁금해진다.
번호 제목 날짜
인기글 미쳐버린 야설 12 new 11시간 전
인기글 생일선물.jpg 11 new 11시간 전
68892 제가 진상인가요? 86 18.10.11
68891 두발자유화를 반대하는 이유.jpg 86 18.09.29
68890 현기차 포르쉐 페라리급 수퍼카 출시.jpg 86 18.01.30
68889 원양어선타고 1억벌어서 한국으로 돌아온 후 85 19.01.01
68888 돈 안 들이고, 수구꼴통 노인네들 이용해 먹은 정부. 85 17.11.07
68887 모 대기업 입사문제 84 18.03.10
68886 과연 해답은 뭔가요? 84 18.01.26
68885 현재 쓰는 닉네임으로 다시 태어난다면? 83 18.12.15
68884 3개월간 생리없던 여친이랑 산부인과 다녀왔다.jpg 83 18.10.18
68883 황교익 백종원 인기는 맞벌이엄마 사랑 결핍 때문 .jpg 83 18.10.02
68882 택배기사 하루 일당 83 17.11.10
68881 다산 신도시 택배갑질사건 원인이 되었던 cctv 영상입니다 81 18.04.11
68880 진보세력이 20대남자를 호구취급하는 이유.txt 80 18.12.16
68879 회사 출근시간 논란 80 18.10.31
68878 방탄도 1위했으니 면제권 줘 80 18.09.04
68877 대구 동성로근황 80 18.05.18
68876 세대차이 확 느낄만한 말을 해보자.jpg 80 18.04.05
68875 국내 해병대들이 착각하는 사실 .jpg 79 18.09.21
68874 금연구역 단속 첫날 79 18.05.30
68873 떡락에 한강에 들어간사람 근황 79 18.01.11
68872 세 여자의 노예가 되버린 공익.jpg 79 17.11.11
68871 세 여자의 노예가 되버린 공익.jpg 79 17.11.11
1 2 - 3133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